MY MENU

포토앨범

포토앨범

제목
구미정계곡에도 겨울끝자락이...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17.02.17
첨부파일0
추천수
0
조회수
381
내용

내리는 눈도 이제는 오래 머물지를 못하는구나.

구미정계곡에 부는 바람도 이제는 기운이 많이 쇄하였구나.

강바닥에 납작 업드린 얼음도 이제는 네 얼굴이 부석부석하는구나.

한겨울 매서운 바람 과 차가운 눈보라 속에서도, 쇳덩이처럼 차고 단단한

바윗돌 위에서도 구미정은 계곡을 지키며 이 겨울의 끝자락까지 버티어냈으니,

이제 곧 파릇파릇한 들풀이 계곡을, 네 주변을 온통 에워쌀일만 남았구나...

머잖은 어느 봄날 조선의 선비가 다시 찾아와 구미정 정자에 앉아 막걸리 한사발 들이키며,

벼루에 묵을 갈아 풍류를 읊을터이니, 내 버선발로 뛰쳐나가 선비의 

붓끝에 색소폰소리를 한자락 담아주리라.... 

 



0
0

게시물수정

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댓글삭제게시물삭제

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